노르웨이에도 레드넥이 있을까? – Rådebank

0
Rådebank는 자동차 엔진에서 나는 노킹소리와 비슷한 소음을 말한다. 무언가 고장 났다는 신호를 파악하지 못 하고, 무관심으로 돌보지 않으면 나중에 고치기 위해 큰 수고가 든다. 여기 마음의 rådebank를 달래는 것이 남자답지 못하다고 생각해, 모든 것을...

HBO의 터치로 살아난 이민자에 대한 블랙 코미디 – Beforeigners

0
이민자들은 많은 경우 불청객으로 그려진다. ‘나의 일자리를 빼앗으러 온 약탈자’, ‘이해할 수 없는 말을 쓰는 불결한 사람’, 혹은 ‘현지 문화는 배우려 하지도 않은 채 끼리끼리 살면서 세금만 축내는 자들’. 노르웨이에 살고 있는...

노르웨이 청년들은 어떻게 방황하는가 NRK series -Semester

0
썸네일에 익숙한 초록색 도서관 등이 보인다. 오슬로에서 대학교를 다닌 사람이라면 향수에 젖어서 볼 수 있고, 자녀를 오슬로의 대학교에 보낼 학부모라면 20대의 삶을 이해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는 시리즈다. <SKAM>이 10대를 다룬 성장 드라마였다면, <Semester>는...
23FansLike

Flyr 파산신청

0
코로나 시기에 탄생했던 신생 항공사인 Flyr가 파산신청에 들어간다. Flyr는 공식 발표를 통해 2월 1일 수요일에 파산신청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. 수요일부터 항공편은 취소되고, 대체 항공편이 준비되지 않을..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