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rygg (자동차 보험회사)가 의뢰하여 Kantar는 노르웨이 전국에서 작년에 최소 1번 이상 자전거를 탄 사람들을 대상으로 조사를 실시했다.

10명 중 4명은 음주상태에서 자전거를 탄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.

54%의 응답자가 항상 헬멧을 쓴다고 답했고, 19%는 자주 쓴다고 답했다.

하지만 10명 중 2명은 헬멧을 쓰지 않거나 거의 쓰지 않는다고 답했다.

45%의 응답자가 주로 가게에 가는 등 짧은 거리를 자전거로 이동할 때 헬멧을 쓰지 않는다고 답했다.

ⓒ 노르웨이고고(https://www.norwaygogo.com)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